기업경기실사지수 25개월만에 최저기록...기업위기 심각 상황

이은기자 | 기사입력 2022/10/26 [09:47]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기업경기실사지수 25개월만에 최저기록...기업위기 심각 상황
기사입력: 2022/10/26 [09:47]   위클리시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은기자

기업경기실사지수 25개월만에 최저기록...기업위기 심각 상황

  © 운영자



전국경제인연합회(이하 전경련)는 25일 "매출액 기준 600대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경기실사지수(Business Survey Index)를 조사한 결과, 11월 BSI 전망치는 86.7을 기록했다"면서 "11월 BSI 전망치는 2020년 10월(84.6) 이후 25개월 만에 최저치이며, 올해 4월(99.1)부터 8개월 연속 기준선 100을 밑돌고 있다"고 말했다. 

 

전경련은 "10월 BSI 실적치 역시 90.3을 기록, 올해 2월(91.5)부터 9개월 연속 부정 전망을 보이며 기업들의 실적 악화가 장기화되고 있다"면서 "기업심리 급랭 방지를 위한 컨틴전시플랜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전경련에 따르면 11월 업종별 BSI는 제조업(84.0)과 비제조업(89.7)이 올해 6월부터 6개월 연속 동반 부진했다. 제조업과 비제조업이 동시에 6개월 이상 부진 전망을 기록한 것은 2020년 10월 이후 25개월 만에 처음이다. 제조업은 전월에 이어 기준선 100을 초과한 업종이 전무(全無)한 실정이다. 특히, 글로벌 경기침체가 가시화되면서 국내수출의 쌍두마차 업종인 전자·통신(반도체 포함), 자동차·기타운송이 각각 90.0과 89.7로 2개월 연속 부진했으며, 11월 전망치 자체도 전월에 비해 각각 5.0포인트, 7.1포인트씩 하락했다.

 

전경련은 "수출 주력업종의 어두운 전망이 이어지면서, 최근 둔화되고 있는 국내수출 실적이 더욱 부진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비제조업 업종 중에서는 지난 10월부터 전기·가스요금이 인상된 전기·가스·수도(106.3)만 유일하게 호조 전망을 보인 가운데, 나머지 비제조업 업종은 기준치 100을 밑돌았다. 특히 외식 물가 상승률이 1992년 7월 이후 30년 2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한 '여가·숙박 및 외식업' 전망치(88.9)는 전월 대비 낙폭(△22.2포인트)이 가장 컸다.

 

모든 부문에서 부정적 전망(자금사정 90.0, 채산성 90.9, 투자 93.4, 수출 93.9, 내수 95.6, 고용 98.1, 재고 103.0)을 보여, 지난 10월에 이어 2개월 연속 악화가 예상됐다. 특히, 기준금리 인상, 회사채금리 상승, 주가하락 등 직간접 금융시장에서의 자금조달 여건이 여의치 않으면서, 자금사정(90.0) 전망이 가장 부진한 것으로 조사됐다.

 

추광호 전경련 경제본부장은 "기업들은 이미 국내외 경기침체가 본격화되면서 매출둔화․재고증가․자금사정 악화라는 심각한 경영위기에 직면해 있고 글로벌 긴축, 러시아․우크라이나 사태 장기화, 미․중 분쟁으로 향후 어려움이 더욱 심화될 가능성이 크다"며 "기업심리 급랭 방지를 위해 금리 인상 속도를 조절하고, 국회 계류된 법인세 감세안을 조속히 통과시키는 것은 물론 투자유인을 위한 세제상의 지원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인도 한 사파리 공원, 코끼리 때린 조련사 공격받아 사망 충격 / 이구기자
체코 원전,한국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쾌거 '24조 원' 규모 / 이구기자
국회 행안위 '1인당 25만원' 법안 야 단독으로 처리…국민의힘 반발 / 이구기자
펠로시전 미 하원의장 , 바이든 대선 레이스 하차 조만간 설득 주장 / 이구기자
"김연아에 밀려 고통스러웠다" 일본 전 피겨 국가대표 선수 아사다 마오의 고백 / 이구기자
북한 ‘오물풍선’살포에 , 군 대북 확성기 방송 재개 / 이구기자
전주고, 청룡기 고교야구대회 우승- 39년 만에 전국대회 우승 / 이구기자
삼성 갤럭시 폴드6·플립6 사전판매 91만대…2030 비중 50% 돌파 / 이구기자
채상병 순직 1주기'윤대통령 탄핵소추 국민청원 청문회'서 다룬다 / 이구기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코로나19 확진 판정…라스베이거스 행사 불참 / 이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