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명품백 수수 의혹 수사,김건희 여사의 변호인 "소환 조사는 부당"주장

이구기자 | 기사입력 2024/07/09 [09:24]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검찰 명품백 수수 의혹 수사,김건희 여사의 변호인 "소환 조사는 부당"주장
기사입력: 2024/07/09 [09:24]   위클리시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구기자

 검찰 명품백 수수 의혹 수사,김건희 여사의 변호인  "소환 조사는 부당"주장

  © 운영자




 

검찰이 수사 중인 명품백 수수 의혹에 대해 김건희 여사 측이 침묵을 깨고 처음으로 입을 열었다.

 

소환 조사는 부당하다, 출석요구가 와도 응하지 않겠다는 뜻을 내비쳤는데, 김 여사 측의 이런 입장에 검찰측 대응에 여론의 괸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건희 여사의 변호인은 소환 조사는 부당하다는 뜻을 최근 검찰에 전했다고 밝혔다.

 

검찰이 소환 조사, 제3의 장소 대면조사, 서면조사 방식을 언급하며 생각을 묻길래 이렇게 답했다고 말했다.

 

청탁금지법상 공직자 배우자인 김 여사를 처벌할 규정이 없다는 것도 소환 조사 불가 이유로 들었다.

 

또 받은 금품이 직무 관련성이 인정되지 않는다고도 주장했다.

 

디올백을 건넨 최재영 목사가 주장하는 청탁들은 민원 수준이었다는 주장이다.

 

반면 이번 사건은 정치 공작이라고 주장했다.

 

최 목사가 일부 진실에 거짓말을 섞어 국민들을 속이고 있다고 했다.

 

최 목사가 코바나컨텐츠 사무실 복도에 선물을 든 사람들이 있었다며 또다른 청탁 의혹을 제기한 건 망상이라고 반박했다.

 

김 여사 변호인은 개인 의견이라는 단서를 달고 인터뷰에 응했다.

 

그러면서 김 여사가 결단하면 대면 조사도 가능하다고 했다.

 

김 여사 변호인이 공개 인터뷰에 나선 건 검찰 수사가 마무리 국면으로 김 여사 조사 수순에 들어가면서 여론전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이원석 검찰총장은 김건희 여사 수사와 관련해 여러차례 "우리 법 앞에 성역도 예외도 특혜도 없다'고 강조해왔다.

 

김 여사에 대한 조사 방식, 시기는 현재까지 정해진 것이 없다는 게 검찰 공식 입장이다.

 

사실상 김 여사 측이 소환 조사 불가 방침을 밝힘에 따라 검찰이 어떻게 대응할지 관심이 쏠린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인도 한 사파리 공원, 코끼리 때린 조련사 공격받아 사망 충격 / 이구기자
체코 원전,한국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쾌거 '24조 원' 규모 / 이구기자
국회 행안위 '1인당 25만원' 법안 야 단독으로 처리…국민의힘 반발 / 이구기자
펠로시전 미 하원의장 , 바이든 대선 레이스 하차 조만간 설득 주장 / 이구기자
"김연아에 밀려 고통스러웠다" 일본 전 피겨 국가대표 선수 아사다 마오의 고백 / 이구기자
북한 ‘오물풍선’살포에 , 군 대북 확성기 방송 재개 / 이구기자
전주고, 청룡기 고교야구대회 우승- 39년 만에 전국대회 우승 / 이구기자
삼성 갤럭시 폴드6·플립6 사전판매 91만대…2030 비중 50% 돌파 / 이구기자
채상병 순직 1주기'윤대통령 탄핵소추 국민청원 청문회'서 다룬다 / 이구기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코로나19 확진 판정…라스베이거스 행사 불참 / 이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