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 365회 넘는 외래진료,7월부터 건강보험 본인부담률 90%로 인상

이구기자 | 기사입력 2024/07/01 [10:20]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포츠
연 365회 넘는 외래진료,7월부터 건강보험 본인부담률 90%로 인상
기사입력: 2024/07/01 [10:20]   위클리시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구기자

연 365회 넘는 외래진료,7월부터 건강보험 본인부담률 90%로 인상

  © 운영자




 

1년에 365회 이상 외래진료를 받으면 오늘부턴 건강보험 본인부담률이 크게 올라간다.

 

경제적, 사회적 어려움을 겪는 '위기 임산부'를 위한 제도도 이달 중 시행된다.

 

지난 2021년 한 해 동안 외래 진료 이용 횟수가 365회를 넘는 사람은 2천550명이나 됐다.

 

이들에게 투입된 건강보험 급여비는 251억 원을 넘는다.

 

정부는 의료 남용을 막겠다며, 오늘부터 '본인 부담 차등화'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처방과 입원 일수를 제외하고 연간 365회 넘게 외래 진료를 받으면, 기존 20% 정도인 건강보험 본인부담률이 366회째부터 90%로 급증한다.

 

다만 임산부와 희귀·중증 난치 질환자 등은 예외가 인정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인도 한 사파리 공원, 코끼리 때린 조련사 공격받아 사망 충격 / 이구기자
체코 원전,한국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쾌거 '24조 원' 규모 / 이구기자
국회 행안위 '1인당 25만원' 법안 야 단독으로 처리…국민의힘 반발 / 이구기자
펠로시전 미 하원의장 , 바이든 대선 레이스 하차 조만간 설득 주장 / 이구기자
"김연아에 밀려 고통스러웠다" 일본 전 피겨 국가대표 선수 아사다 마오의 고백 / 이구기자
북한 ‘오물풍선’살포에 , 군 대북 확성기 방송 재개 / 이구기자
전주고, 청룡기 고교야구대회 우승- 39년 만에 전국대회 우승 / 이구기자
삼성 갤럭시 폴드6·플립6 사전판매 91만대…2030 비중 50% 돌파 / 이구기자
채상병 순직 1주기'윤대통령 탄핵소추 국민청원 청문회'서 다룬다 / 이구기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코로나19 확진 판정…라스베이거스 행사 불참 / 이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