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골 폭발’ 축구대표팀, 싱가포르 대파…최종예선 진출 확정

이구기자 | 기사입력 2024/06/07 [09:34]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포츠
‘7골 폭발’ 축구대표팀, 싱가포르 대파…최종예선 진출 확정
기사입력: 2024/06/07 [09:34]   위클리시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구기자

‘7골 폭발’ 축구대표팀, 싱가포르 대파…최종예선 진출 확정

  © 운영자




북중미 월드컵 2차 예선에 나선 축구대표팀이 소나기 골 행진을 펼치며 싱가포르에 무려 7대 0 대승을 거뒀다.

 

에이스 손흥민과 이강인은 두 골 씩을 터뜨리며 득점력을 뽐냈고, 주민규는 34살 나이에 A매치 데뷔골을 터뜨렸다.

 

두 줄 수비를 들고나온 싱가포르를 상대로 대표팀은 10분도 안돼 선제골을 터뜨렸다.

 

이강인이 화려한 발재간으로 순식간에 싱가포르의 골망을 흔들었다.

 

기세를 올린 대표팀은 주민규의 추가골 까지 터지며 분위기를 완전히 가져왔다.

 

34살 나이에 터진 늦깎이 대표 주민규의 A매치 첫 골이었다.

 

대표팀의 화력은 후반전 제대로 폭발했다.

 

주장 손흥민이 전매특허인 감아차기로 골망을 가르며 골 폭격을 이어갔다.

 

대표팀은 전의를 상실한 싱가포르를 계속해서 흔들었고, 이강인이 멀티골을 완성하며 점수차를 더 벌렸다.

 

손흥민도 첫 번째 골과 똑같은 지점에서 또 한 번 골망을 흔든 가운데, 배준호도 A매치 데뷔전에서 데뷔골을 완성하며 소나기 골 행진에 동참했다.

 

황희찬의 마무리 골까지 더한 대표팀은무려 7골을 퍼붓는 화력을 뽐내며 싱가포르에 시원한 대승을 거뒀다.

 

최종 예선 진출을 확정 지은 대표팀은 다음 주 화요일 중국을 상대로 2차 예선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 도배방지 이미지

외교부, '중국국' 신설론 재등장 / 이은기자
프랑스 언론, 한국 르노코리아 남성혐오 사태 조명..."한국은 젠더갈등 극심한 나라" / 이구기자
쿠바 주재 북한대사관 리일규 北외교관 한국 망명 / 이구기자
인도 한 사파리 공원, 코끼리 때린 조련사 공격받아 사망 충격 / 이구기자
배달의 민족 배달앱 업계 1위 수수료율 9.8%에,자영업자 배신감 탈퇴, 다른앱 갈아타기나서 / 이구기자
'올림픽 메달리스트' 스피드스케이팅 김민석, 헝가리로 귀화 / 이구기자
체코 원전,한국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쾌거 '24조 원' 규모 / 이구기자
전주고, 청룡기 고교야구대회 우승- 39년 만에 전국대회 우승 / 이구기자
14일 북한 이탈주민의 날…"북 보복보다 한국 편견이 무서워" / 이구기자
징맨' 황철순, 주먹으로 여성 폭행 '징역 1년'…법정 구속 / 이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