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켄터키주 토네이도 신고 60개 이상…최소 21명 사망

이구기자 | 기사입력 2024/05/28 [10:45]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해외
미국 켄터키주 토네이도 신고 60개 이상…최소 21명 사망
기사입력: 2024/05/28 [10:45]   위클리시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구기자

미국 켄터키주 토네이도 신고 60개 이상…최소 21명 사망

 

  © 운영자




켄터키주 현지 시각으로 지난주 토요일부터 시작된  토네이도 폭풍으로 최소 21명이 숨진 것으로 집계되고 있다.

 

텍사스에서 시작된 폭풍이 동쪽으로 이동했다.

 

강한 바람은 건물 지붕도 날려버렸고 곳곳에선 나무가 쓰러지면서 집과 전선을 덮쳤다.

 

켄터키주에서만 밤 사이 최소 4명이 숨졌고 비상 사태가 선포됐다.

 

현지 시각 25일 시작된 토네이도를 동반한 폭풍으로 지금까지 아칸소주 8명, 텍사스주 7명 등 최소 21명이 희생됐다.

 

신고된 토네이도 수가 60여 개에 이른다고 현지 언론은 전하고 있다.

 

이 폭풍은 미국 더 동쪽, 대서양을 향해 이동하고 있다.

 

미 기상청은 메모리얼 데이 연휴 마지막 날인 현지 시각 27일 늦게까지 워싱턴과 뉴욕 등 동부 지역에 돌발적인 홍수가 발생할 수 있고, 대서양 중부 지역엔 토네이도가 나타날 수 있다고 경고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외교부, '중국국' 신설론 재등장 / 이은기자
프랑스 언론, 한국 르노코리아 남성혐오 사태 조명..."한국은 젠더갈등 극심한 나라" / 이구기자
쿠바 주재 북한대사관 리일규 北외교관 한국 망명 / 이구기자
인도 한 사파리 공원, 코끼리 때린 조련사 공격받아 사망 충격 / 이구기자
배달의 민족 배달앱 업계 1위 수수료율 9.8%에,자영업자 배신감 탈퇴, 다른앱 갈아타기나서 / 이구기자
'올림픽 메달리스트' 스피드스케이팅 김민석, 헝가리로 귀화 / 이구기자
체코 원전,한국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쾌거 '24조 원' 규모 / 이구기자
전주고, 청룡기 고교야구대회 우승- 39년 만에 전국대회 우승 / 이구기자
14일 북한 이탈주민의 날…"북 보복보다 한국 편견이 무서워" / 이구기자
징맨' 황철순, 주먹으로 여성 폭행 '징역 1년'…법정 구속 / 이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