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프로축구 파리 생제르맹 이강인, 리그 최종전 1골 1도움…첫 시즌 ‘두 자릿수’ 공격포인트

이구기자 | 기사입력 2024/05/20 [09:59]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포츠
프랑스 프로축구 파리 생제르맹 이강인, 리그 최종전 1골 1도움…첫 시즌 ‘두 자릿수’ 공격포인트
기사입력: 2024/05/20 [09:59]   위클리시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구기자

프랑스 프로축구 파리 생제르맹 이강인, 리그 최종전 1골 1도움…첫 시즌 ‘두 자릿수’ 공격포인트

  © 운영자




프랑스 프로축구 파리 생제르맹(PSG)의 이강인이 리그 최종전에서 1골 1도움을 올리며 프랑스 무대 진출 첫 시즌에 두 자릿수 공격포인트를 기록했다.

 

이강인은 오늘(20일) 프랑스 메스의 스타드 생심포리엥에서 열린 2023-2024시즌 리그1 최종 34라운드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전반 시작 11분 동안 결승 골을 돕고 추가 골을 책임졌다.

 

이강인은 전반 6분 만에 행운의 도움을 올렸다. 카를로스 솔레르가 왼쪽에서 대각선 크로스를 올린 것이 그대로 골대 안으로 빨려 들어가 선제골이 됐는데, 앞서 코너킥을 찬 이강인이 솔레르에게 공을 넘겨준 게 도움으로 기록됐다.

 

5분 뒤에는 이강인이 직접 해결했다. 마르코 아센시오가 땅볼 크로스를 넘기자 문전의 이강인이 오른발로 마무리했다. 이강인의 활약 속에 파리 생제르맹은 메스를 2대 0으로 이겼다.

 

풀타임을 소화한 이강인은 리그 3골 4도움으로 시즌을 마쳤습니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에서 기록한 1골 1도움과 트로페 데 샹피옹(프랑스 슈퍼컵)에서 올린 한 골을 더하면 공식전 5골 5도움으로 프랑스 무대 진출 첫 시즌에 두 자릿수 공격포인트를 올렸다.

 

일찌감치 리그1 우승을 확정 지은 파리 생제르맹은 승점 76점으로 리그를 마쳤다.

 

  • 도배방지 이미지

외교부, '중국국' 신설론 재등장 / 이은기자
프랑스 언론, 한국 르노코리아 남성혐오 사태 조명..."한국은 젠더갈등 극심한 나라" / 이구기자
쿠바 주재 북한대사관 리일규 北외교관 한국 망명 / 이구기자
인도 한 사파리 공원, 코끼리 때린 조련사 공격받아 사망 충격 / 이구기자
배달의 민족 배달앱 업계 1위 수수료율 9.8%에,자영업자 배신감 탈퇴, 다른앱 갈아타기나서 / 이구기자
'올림픽 메달리스트' 스피드스케이팅 김민석, 헝가리로 귀화 / 이구기자
체코 원전,한국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쾌거 '24조 원' 규모 / 이구기자
전주고, 청룡기 고교야구대회 우승- 39년 만에 전국대회 우승 / 이구기자
14일 북한 이탈주민의 날…"북 보복보다 한국 편견이 무서워" / 이구기자
징맨' 황철순, 주먹으로 여성 폭행 '징역 1년'…법정 구속 / 이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