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한화의 에이스 류현진, 마침내 시즌 첫 승…6이닝 8K 무실점 완벽투

이구기자 | 기사입력 2024/04/12 [09:31]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포츠
프로야구 한화의 에이스 류현진, 마침내 시즌 첫 승…6이닝 8K 무실점 완벽투
기사입력: 2024/04/12 [09:31]   위클리시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구기자

프로야구 한화의 에이스 류현진, 마침내 시즌 첫 승…6이닝 8K 무실점 완벽투

  © 운영자




 

프로야구 한화의 에이스 류현진이 4번째 도전 만에 시즌 첫 승이자 KBO리그 복귀승을 거뒀다.

 

제구력과 주무기 체인지업이 전성기 시절을 떠올리게 할 정도로 대단했는데, 탈삼진을 8개나 기록했다.

 

최근 부진한 모습을 보였던 류현진은 1회 말 첫 투구를 앞두고 한화 팬들의 뜨거운 응원을 받았다.

 

1루수 안치홍도 몸을 내던지면서 파울 타구를 잡아내며 류현진을 든든히 도왔다.

 

팬들과 동료들 덕분에 힘을 얻은 듯 류현진은 위력적인 투구를 펼치기 시작했다.

 

특히 주무기 체인지업이 전성기 시절을 떠올리게 할 정도로 예리했다.

 

최고 시속 148km를 기록한 직구가 타자 몸쪽으로 예리하게 파고들며 제대로 허를 찔렀다.

 

폭포수 같은 낙차의 커브도 위력을 발휘했다.

 

동갑내기 친구인 양의지가 커브를 간신히 커트하며 당황해 하자 류현진도 긴장이 풀린 듯 웃음을 터뜨렸다.

 

류현진은 6이닝 동안 삼진 8개를 잡으며 1피안타 무실점의 완벽투를 펼쳤다.

 

중심타자 노시환과 안치홍도 3타점을 합작하며 힘을 보탰고, 류현진은 4번째 도전 끝에 첫 승의 감격을 맛봤다.

 

2012년 이후 무려 12년 만에 국내 무대에서 승리를 추가한 류현진은 개인 통산 100승에도 단 1승만을 남겨뒀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인도 한 사파리 공원, 코끼리 때린 조련사 공격받아 사망 충격 / 이구기자
체코 원전,한국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쾌거 '24조 원' 규모 / 이구기자
국회 행안위 '1인당 25만원' 법안 야 단독으로 처리…국민의힘 반발 / 이구기자
펠로시전 미 하원의장 , 바이든 대선 레이스 하차 조만간 설득 주장 / 이구기자
"김연아에 밀려 고통스러웠다" 일본 전 피겨 국가대표 선수 아사다 마오의 고백 / 이구기자
북한 ‘오물풍선’살포에 , 군 대북 확성기 방송 재개 / 이구기자
전주고, 청룡기 고교야구대회 우승- 39년 만에 전국대회 우승 / 이구기자
삼성 갤럭시 폴드6·플립6 사전판매 91만대…2030 비중 50% 돌파 / 이구기자
채상병 순직 1주기'윤대통령 탄핵소추 국민청원 청문회'서 다룬다 / 이구기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코로나19 확진 판정…라스베이거스 행사 불참 / 이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