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중국국' 신설론 재등장

이은기자 | 기사입력 2017/10/30 [09:50]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외교부, '중국국' 신설론 재등장
기사입력: 2017/10/30 [09:50]   위클리시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은기자

외교부, '중국국' 신설론 재등장

새 정부 출범 초 국정기획자문위원회에서 추진했다 무산된 외교부 중국국(局) 신설에 대한 얘기가 다시 나오고 잇다.

 

새 정부가 출범한 지 반년이 돼 가지만 한·중 관계가 쉽게 풀리지 않고 있고, 18일 중국 당 대회 이후 더 공고해질 시진핑 1인 체제를 대비해야 한다는 판단에 따른 것.

 

대중국 업무에 컨트롤타워의 필요성이 지속 제기되면서 어떤 형태로든 담당조직이 생길 것으로 관측되고 있는데, 다만 중국 외교부와 형평성을 맞추기 위해 '중국'국처럼 지역을 명시하진 않는 선에서 다른 명칭을 찾고 있다는 전언이다.

 

정계에서는 이전부터 민주당 박병석 의원, 노영민 주중대사 등을 중심으로 외교부 내 중국 전담조직 신설을 주장해 왔는데, 외교부는 당장 가시적으로 추진하기는 어렵지만 동력이 생기면 언제든 추진하겠다는 입장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새만금개발청,박세리 재단 골프학교와 레저등 3천억 원대 관광개발 계획 철회 파문 / 이구기자
트럼프 '소득세 폐지' 구상 불가능,관세10% 인상으로 감세 정책 탄력 전망 / 이구기자
미국 기준금리 7번째 동결‥"연내 1회 인하 전망" / 이구기자
한국 IMD(스위스 국제경영개발대학원) 국가경쟁력 20위 '역대 최고'‥ '기업 효율성' 분야 상승 견인 / 이구기자
국가인권위원회 김용원 상임위원‥막말·폭언·기행 논란,인권단체 사퇴 촉구나서 / 이구기자
전국에 ‘말라리아’ 주의보 발령…작년보다 한주빨라 “기온 상승으로 활동 빨라져” / 이구기자
북한·러시아 강력 '밀착'‥"한쪽이 침략당하면 지원"군사협정 체결 / 이구기자
한국중증질환연합회 "의사들 집단휴진 불법 행동, 법대로 처리해야" / 이구기자
최강욱,서울고등법원 '조국 아들 인턴 확인서 허위 발언' 항소심서 80만 원 벌금형 / 이구기자
2024 유럽축구선수권대회 첫 경기 프랑스 음바페 코뼈골절 악재 만나 / 이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