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공화당 깅그리치 전 하원의장 "트럼프, 한국을 무방비로 두진 않을 것"

이구기자 | 기사입력 2024/06/05 [09:0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해외
미국 공화당 깅그리치 전 하원의장 "트럼프, 한국을 무방비로 두진 않을 것"
기사입력: 2024/06/05 [09:03]   위클리시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구기자

미국 공화당 깅그리치 전 하원의장 "트럼프, 한국을 무방비로 두진 않을 것"

  © 운영자




미국 공화당의 원로이자 '친트럼프 인사'인 뉴트 깅그리치 전 하원의장은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한국에 방위비를 더 요구하겠지만 그렇다고 한국의 안보 우려를 완전히 외면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깅그리치 전 의장은 현지시각 4일 워싱턴타임스재단 세미나에서 트럼프는 미국이 태평양에서 중국과 경쟁하려면 투자를 많이 해야 한다는 점을 인식하고 있다며 "부유한 동맹들도 많이 투자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는 부담을 나눌 의향이 있지만 부담을 혼자 지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난 그가 한국을 무방비로 두는 데 관심이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면서 "이 지역에서 미국의 이익을 지키는 데 한국과 일본이 핵심축이라는 점을 트럼프가 이해한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깅그리치 전 의장은 트럼프 전 대통령이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강한 사람이라고 생각해 존중한다면서 "그래서 트럼프는 북한을 봉쇄하고 억제하기 위해 한국과 일본으로부터 더 강력한 지원을 받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깅그리치 전 의장은 미국이 중국의 위협에 더 집중하기 위해 주한미군 일부를 다른 지역으로 옮겨야 한다는 일각의 주장에 대해서는 "어디로 옮기겠느냐. 원하는 게 동아시아의 안정이라면 그들은 아마 최선의 장소에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미국이 김정은에게 한국에 대한 공격은 미국에 대한 공격이라는 사실을 인식시킬 수 있는 한 주한미군의 구체적인 숫자 자체는 중요하지 않다고 주장했다.

 

깅그리치 전 의장은 "트럼프는 경제 부문에서 협상할 것이고, 군사 부문에서는 방위비를 협상할 것"이라며 "하지만 난 그가 김정은에게 한국에 대한 미국의 공약에 어떤 약점이 있다는 어떤 신호도 보내는 것은 원치 않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깅그리치 전 의장은 북한이 이미 핵무기 개발에 너무 많이 투자했기 때문에 핵무기를 포기하지 못할 것이며 김정은 위원장이 비핵화를 추진할 경우 내부 반대에 직면해 목숨이 위태로워질 수 있다고 관측했다.

 

또 북한이 수동적으로 있는 한 시간이 흐를수록 남한이 더 부유해지고 강해질 것이라면서 북핵 문제를 해결하려고 하지 않아도 된다고 권고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새만금개발청,박세리 재단 골프학교와 레저등 3천억 원대 관광개발 계획 철회 파문 / 이구기자
트럼프 '소득세 폐지' 구상 불가능,관세10% 인상으로 감세 정책 탄력 전망 / 이구기자
미국 기준금리 7번째 동결‥"연내 1회 인하 전망" / 이구기자
한국 IMD(스위스 국제경영개발대학원) 국가경쟁력 20위 '역대 최고'‥ '기업 효율성' 분야 상승 견인 / 이구기자
국가인권위원회 김용원 상임위원‥막말·폭언·기행 논란,인권단체 사퇴 촉구나서 / 이구기자
전국에 ‘말라리아’ 주의보 발령…작년보다 한주빨라 “기온 상승으로 활동 빨라져” / 이구기자
북한·러시아 강력 '밀착'‥"한쪽이 침략당하면 지원"군사협정 체결 / 이구기자
한국중증질환연합회 "의사들 집단휴진 불법 행동, 법대로 처리해야" / 이구기자
최강욱,서울고등법원 '조국 아들 인턴 확인서 허위 발언' 항소심서 80만 원 벌금형 / 이구기자
2024 유럽축구선수권대회 첫 경기 프랑스 음바페 코뼈골절 악재 만나 / 이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