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6월 4일 이전 위성 발사"‥한중일 정상회의 직전 일본에 통보

이구기자 | 기사입력 2024/05/27 [09:06]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북한, 6월 4일 이전 위성 발사"‥한중일 정상회의 직전 일본에 통보
기사입력: 2024/05/27 [09:06]   위클리시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구기자

"북한, 6월 4일 이전 위성 발사"‥한중일 정상회의 직전 일본에 통보

  © 운영자




 

북한이 늦어도 다음달 4일 이내에 인공위성을 실은 로켓을 발사하겠다고 밝혔다.

 

북한의 정찰위성 발사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제재 대상인 만큼 오늘 열릴 한중일 정상회의에서 관련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북한이 오늘부터 다음 달 4일 사이 인공위성을 실은 로켓을 발사하겠다며 일본 해상보안청에 통보했다고 일본 교도 통신이 전했다.

 

이미 지난해 11월 지구 저궤도인 500km 상공에 군사정찰위성 만리경 1호를 쏘아올린 북한은 올해 추가로 위성 발사를 공언해 왔다.

 

우리 군도 이미 관련 동향을 파악한 상황이다.

 

평양북도 동창리에 위치한 서해위성발사장에서 추가 엔진 시험 정황을 포착하는 등 위성의 추가 발사 움직임에 대한 모니터링을 해왔다.

 

당초 3~4월에 추가 위성 발사를 예상했지만 북한은 실패없는 2호 발사를 위해 기술 보완에 최선을 다한 것으로 전해졌다.

 

최근 위성발사장에 인원과 차량이 증가한 정황이 포착돼 위성 발사를 위한 긴박한 움직임을 감지한 상황이다.

 

특히 한중일 정상회의가 예정된 오늘 북한이 공식 위성 발사를 통보함으로써 정치적 효과를 얻겠다는 노림수가 담긴 것으로 분석된다.

 

한중일 정상이 공동 성명을 통해 ‘한반도 비핵화’ 목표를 발표할 것으로 예상된다.

 

북한은 정찰위성 발사를 통해 3국의 협력에 균열을 내겠다는 의도가 포함된 것으로 풀이된다.

 

유엔 안보리는 대북제재 결의에 따라 탄도미사일 기술과 유사한 위성 기술 개발 등을 금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오늘 열릴 한중일 정상회의에서 각 국 정상들은 북한의 위성 발사와 관련해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할 것으로 보인다.

 

  • 도배방지 이미지

새만금개발청,박세리 재단 골프학교와 레저등 3천억 원대 관광개발 계획 철회 파문 / 이구기자
트럼프 '소득세 폐지' 구상 불가능,관세10% 인상으로 감세 정책 탄력 전망 / 이구기자
미국 기준금리 7번째 동결‥"연내 1회 인하 전망" / 이구기자
한국 IMD(스위스 국제경영개발대학원) 국가경쟁력 20위 '역대 최고'‥ '기업 효율성' 분야 상승 견인 / 이구기자
국가인권위원회 김용원 상임위원‥막말·폭언·기행 논란,인권단체 사퇴 촉구나서 / 이구기자
전국에 ‘말라리아’ 주의보 발령…작년보다 한주빨라 “기온 상승으로 활동 빨라져” / 이구기자
북한·러시아 강력 '밀착'‥"한쪽이 침략당하면 지원"군사협정 체결 / 이구기자
한국중증질환연합회 "의사들 집단휴진 불법 행동, 법대로 처리해야" / 이구기자
최강욱,서울고등법원 '조국 아들 인턴 확인서 허위 발언' 항소심서 80만 원 벌금형 / 이구기자
2024 유럽축구선수권대회 첫 경기 프랑스 음바페 코뼈골절 악재 만나 / 이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