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매사추세츠주 다트머스 대학 졸업생 1,200명에 1천 달러씩…미 억만장자 자선가의 깜짝 선물

이구기자 | 기사입력 2024/05/22 [09:26]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해외
미국 매사추세츠주 다트머스 대학 졸업생 1,200명에 1천 달러씩…미 억만장자 자선가의 깜짝 선물
기사입력: 2024/05/22 [09:26]   위클리시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구기자

미국 매사추세츠주 다트머스 대학 졸업생 1,200명에 1천 달러씩…미 억만장자 자선가의 깜짝 선물

 

  © 운영자




미국의 한 대학 졸업식에서 졸업생 1,000여 명 모두에게 뜻밖의 선물을 전달한 자선 사업가다.

 

궂은 날씨 속에 열린 미국 매사추세츠주 다트머스 대학 졸업식에서 연설자의 깜짝 발언을 들은 졸업생들, 일제히 빗소리도 뚫을 만큼 큰 환호성을 지른다.

 

이날 연설자로 나선 억만장자 자선가 로버트 헤일이 1,200명의 졸업생에게 각각 1000달러씩 뜻밖의 선물을 안겼기 때문이다.

 

다 합치면 약 120만 달러 한화로 16억 원이 넘는 기부금이다.

 

미국의 한 통신업체 창업자인 헤일은 약 4년 전부터 대학 졸업생에게 깜짝 현금 선물을 전달하는 자선 활동을 시작했다.

 

그는 2002년 닷컴 붕괴로 회사가 파산하는 등 다시 성공하기까지 험난한 일도 많았다면서 졸업생들에게 인생에서 모험하고 실패해도 괜찮다는 것을 전하고 자신과 아내가 인생에서 경험한 가장 큰 기쁨이 기부였던 만큼 학생들도 이를 느끼게 해주고 싶어 이 같은 선물을 나누기 시작했다고 한다.

 

이에 따라 헤일은 매번 졸업생들에게 각각 500달러가 든 현금 봉투 2개씩을 나눠 줬다.

 

하나는 학생 본인을 위해 쓰고 나머지 하나는 다른 사람을 위해 기부하도록 당부한다고 한다.

 

그는 내년에도 더 많은 기부를 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 도배방지 이미지

새만금개발청,박세리 재단 골프학교와 레저등 3천억 원대 관광개발 계획 철회 파문 / 이구기자
트럼프 '소득세 폐지' 구상 불가능,관세10% 인상으로 감세 정책 탄력 전망 / 이구기자
미국 기준금리 7번째 동결‥"연내 1회 인하 전망" / 이구기자
한국 IMD(스위스 국제경영개발대학원) 국가경쟁력 20위 '역대 최고'‥ '기업 효율성' 분야 상승 견인 / 이구기자
국가인권위원회 김용원 상임위원‥막말·폭언·기행 논란,인권단체 사퇴 촉구나서 / 이구기자
전국에 ‘말라리아’ 주의보 발령…작년보다 한주빨라 “기온 상승으로 활동 빨라져” / 이구기자
북한·러시아 강력 '밀착'‥"한쪽이 침략당하면 지원"군사협정 체결 / 이구기자
한국중증질환연합회 "의사들 집단휴진 불법 행동, 법대로 처리해야" / 이구기자
최강욱,서울고등법원 '조국 아들 인턴 확인서 허위 발언' 항소심서 80만 원 벌금형 / 이구기자
2024 유럽축구선수권대회 첫 경기 프랑스 음바페 코뼈골절 악재 만나 / 이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