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라젬, 500만원대 안마의자 '무늬만' 원목…공정위 1억원대 과징금 부과

이구기자 | 기사입력 2024/04/25 [09:45]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세라젬, 500만원대 안마의자 '무늬만' 원목…공정위 1억원대 과징금 부과
기사입력: 2024/04/25 [09:45]   위클리시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구기자

세라젬, 500만원대 안마의자 '무늬만' 원목…공정위 1억원대 과징금 부과

  © 운영자




 

수백만 원대 안마의자를 판매하는 세라젬이 고급 원목처럼 광고했지만 실제론 합판을 쓴 것으로 드러났다. 

 

공정거래위원회는 표시광고법을 위반한 세라젬에 시정명령과 함께 과징금 1억 2800만 원을 부과했다. 

 

문제가 된 제품은 '세라젬 파우제 디코어' 안마의자다. 

 

겉면에만 종이처럼 얇은 무늬목으로 마감한 합판을 사용해 놓고 통으로 원목을 사용한 것처럼 광고했다. 

 

공정위는 "안마의자 등 홈 헬스케어 가전에 소비자의 관심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 같은 판매 방식은 소비자의 합리적인 구매 선택을 방해하는 거짓·과장 광고에 해당한다"며 엄중하게 제재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세라젬은 프리미엄 안마의자를 표방하며 배우 이정재와 신민아 등 톱모델을 통해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내세우고 있는데요, 문제가 된 제품 광고를 보면 합판이 쓰였음에도 '원목의 깊이', '원목의 가치', '프리미엄 원목 블랙월넛 사용' 등 표현을 사용했다. 

 

이에 세라젬 측은 "현재는 지적받은 표현을 모두 수정 완료했다"며 "재발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세라젬은 안마의자 시장 후발주자로 바디프랜드와 치열한 1위 경쟁을 벌이고 있다. 

 

공정위에 따르면, 세라젬은 지난 2022년  6440억 원의 매출을 올리며 330억 원대 이익을 남겼다. 

 

  • 도배방지 이미지

새만금개발청,박세리 재단 골프학교와 레저등 3천억 원대 관광개발 계획 철회 파문 / 이구기자
트럼프 '소득세 폐지' 구상 불가능,관세10% 인상으로 감세 정책 탄력 전망 / 이구기자
미국 기준금리 7번째 동결‥"연내 1회 인하 전망" / 이구기자
한국 IMD(스위스 국제경영개발대학원) 국가경쟁력 20위 '역대 최고'‥ '기업 효율성' 분야 상승 견인 / 이구기자
국가인권위원회 김용원 상임위원‥막말·폭언·기행 논란,인권단체 사퇴 촉구나서 / 이구기자
전국에 ‘말라리아’ 주의보 발령…작년보다 한주빨라 “기온 상승으로 활동 빨라져” / 이구기자
북한·러시아 강력 '밀착'‥"한쪽이 침략당하면 지원"군사협정 체결 / 이구기자
한국중증질환연합회 "의사들 집단휴진 불법 행동, 법대로 처리해야" / 이구기자
최강욱,서울고등법원 '조국 아들 인턴 확인서 허위 발언' 항소심서 80만 원 벌금형 / 이구기자
2024 유럽축구선수권대회 첫 경기 프랑스 음바페 코뼈골절 악재 만나 / 이구기자